언론 속 HRKOREA HRKOREA in the Media

[헤드헌터 인터뷰] HR코리아 곽경리 컨설턴트 18년차 전문가가 알려주는 헤드헌터의 세계

작성일 2020-12-17 오후 2:31:00

18년차 전문가가 알려주는 헤드헌터의 세계

 

 

 

안녕하세요. 헤드헌팅 전문 기업 HR코리아에서 일하고 있는 곽경리 상무입니다.

헤드헌팅 업무를 한지는 18년 정도 됐고 주로 IT쪽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꽤 오랜 기간 헤드헌터로 일하셨는데 이쪽 분야에 발을 들여놓게 된 계기가 있으신가요? 

교육공학이 전공이다 보니 초기엔 관련 분야로 취업을 했었는데 경직된 분위기나 틀에 박힌 일이 저랑은 맞지 않다고 느꼈습니다. 1년 4개월만에 다니던 직장을 퇴사하고 2년간 캐나다로 어학연수를 다녀왔는데 우연히 지인 소개로 헤드헌팅 직무에 대해 알게 됐습니다.

 

평소에 직업 탐구 같은 TV프로그램들을 꼬박꼬박 챙겨볼 정도로 관심이 많아 이직을 희망하는 사람들을 만나고 기업과 연결해주는 일이 적성에 맞을 거라고 판단해 입사하게 됐습니다. 덕분에 18년이라는 긴 시간동안 일을 해올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헤드헌터라는 존재는 다들 알고 있지만 자세하게 아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 같습니다. 어떤 역량이 필요한 직업인가요? 

여러 가지 역량이 있겠지만 가장 중요한 건 정보를 빠르게 캐치하는 능력입니다. 다른 기업들도 마찬가지겠지만 제조업이나 IT, 제약, 건설, 금융 등 헤드헌터마다 각각의 전문분야를 담당합니다. 각 분야의 트렌드나 특성, 후보자에게 필요한 역량을 정확하게 파악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제가 맡고 있는 IT분야만 해도 해가 다르게 새로운 기술이 나오고 트렌드도 바뀌고 있기 때문에 이런 것들을 발 빠르게 캐치하고 파악하는 정보력이 매우 중요합니다.

 

또 기업들이 M&A를 하거나 구조조정, 신규사업 추진을 할 때 인력 이동이 있기 때문에 기업 동향도 수시로 체크해야 됩니다. 헤드헌터는 이런 정보를 얻기 위해 하루 종일 전화를 하고 사람을 만나는 게 주요 업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기업 동향 관련된 언론 기사들도 꼼꼼히 챙겨보면 도움이 많이 됩니다.

 

 

 

.....<중 략> 

 

 

HR코리아에서 15년간 근무 하셨는데 어떤 회사인가요? 

HR코리아가 설립된 지 20년 정도 됐습니다. 오랜 기간 업계에서 쌓아온 데이터베이스가 탄탄하게 구축돼 있습니다. 풍부한 DB를 바탕으로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후보자를 추천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장점이 있는 것 같습니다.

 

특히, 올해 7월부터는 DB 인재 자동 매칭 시스템을 도입해 소속 헤드헌터들이 회사 DB를 통해 보다 효율적으로 업무를 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또 사업본부별 최소 5년 이상 근무한 전문가들이 포진돼 있고 인재 추천 시 인적성 검사, 평판조회, 이력서까지 3단계 검증시스템을 구축해 기업 입장에서 오래 일할 수 있는 우수한 인재를 추천하고 있습니다.  

 

 

<생 략>

 

 

원문보기 : https://1boon.daum.net/prismtv/5fdab8122f1b3e12b3c1c747[프리즙 랩]